이영지, 총 2억4천 기부 “19살 마지막 업적, 기쁘고 영광스러워” > 방송/연예

본문 바로가기

방송/연예

이영지, 총 2억4천 기부 “19살 마지막 업적, 기쁘고 영광스러워”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익명 작성일21-02-05 14:32 조회420회 댓글0건

본문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609/0000396888


멋지네요..! 앨범이나 음원 내면 열심히 듣겠습니다..!! 유독 래퍼들이 돈을 잘 버는 것 같은 기분이..

나는 이영지!!!!(실제로 이영지가 부른 노래 가사)

오 멋있다! 걸크러쉬!

이영자...가 아니고 다른분이네요?

누군지 모르지만 이제부터 훌륭하신 분으로 기억해야 겠습니다

최근 1년간 코로나땜시 행사도 거의 없었을 텐데 대단하네요

이세상 최고의 플렉스는 기부 플렉스.

https://news.v.daum.net/v/20200405151845930

코로나가 처음 창궐했을 때 유럽에서 대한민국을 비롯한 아시아에 하던 인종차별 행위는 용납할 수 없는 일이지만.
이렇게 동물에 표현하는 건 비판은 커녕 보복 수준도 아니고, 그냥 혐오를 혐오로 갚는 백해무익한 행위이지요.

그건 그렇고, 뉴스, 예능 가리지 않고 SBS는 잊을 만 하면 이런 혐오사건을 일으키던데. 재발 방지 능력이 안 되시는 건지 참...


- The xian - SBS에 암약하는 일베충들 쳐내지 않는한 영원히 반복될거고 SBS도 똑같은 종자라고 볼 수 밖에요.

정신이 있는건지..

지상파들 점점 경영이 악화되어가서 그럴 여력도 동기부여도 없어질거 같아요.
자막쓰는 작가들은 계속 교체되고 검수는 더블체크가 안되고 그런 이유 때문이 아닐까 짐작해봅니다

SBS는 정말 자막하고 영상/사진/그래픽 자료 검수를 엄격하게 했으면 좋겠어요. 그럴 생각은 없겠지만...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468/0000627215



참 안타까운 그룹입니다. 그때 그 사고만 아니었어도...
안쓰러워요. ㅠㅠ

뭐랄까... 응원은 하지만 즐거운 마음으로 소비해주기는 어쩐지 찜찜한?, 뭐 그런 복합적인 심정이랄까...
남은 멤버들도 엄연히 피해자인데 말이죠. 안타깝습니다.

컴백하고 다시 활동한 이후로는 너무 반향이 없었죠.
사고전과 비교해도 손색없는 음원들 계속 뽑았지만 차트인도 못하는 그룹이 되어서...

계속 아끼던 그룹인데 아쉽네요.

다시 데뷔하기보다는 유튜브를 빠르게 시작하는 쪽이 낫지 않을까 싶습니다.

https://news.v.daum.net/v/20200226133006970


일단 전제하자면, 이 징계가 잘못된 것인지 아닌지는 솔직히 제 관심 밖의 영역입니다.

다만 이 기사가 저에게 불쾌감을 준 것은, [저는 기자 및 언론인들이 저널리즘 운운하며 보도 시 자기의 취사선택을
처벌과 단죄의 대상이 아닌, 불가침의 대상처럼 여기는 생각이야말로 언론인의 교만이자 잘못된 생각이라고 보기 때문입니다.]


기사에도 있지만, 제작진은 방심위 징계에 대해 현장에서의 저널리즘을 들먹이며 저널리즘은 취사와 선택의 연속이라고 말하며
취사와 선택의 결과가 맘에 들지 않아 비판할 수는 있어도 처벌하고 단죄할 수 있는 영역이라 생각해 본 적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 말을 문자 그대로 읽으면 언론이 어떠한 사실을 어떻게 보도해도 비판은 몰라도 처벌이나 죄를 물을 수 없다는 것인데,
왜곡 보도나 가짜뉴스로 인한 피해와 문제가 엄연히 존재하는데도 저널리즘의 취사선택이라는 전가의 보도를 작용하면,
그들의 논리대로라면 왜곡이든 가짜뉴스든 기자와 언론에는 어떠한 책임도 물을 수 없어야 된다는 이야기인가 싶군요.

저는 특정 사실을 보도할 때 취사와 선택의 결과가 사실을 왜곡하고, 개인 혹은 단체에 대한 피해를 주었다면,
그것에 대해서는 언론의 자유에 맞는 책임도 져야 하는 게 맞다는 것이 제 생각입니다.

그런 점에서 제작진들의 반론은 저 제작진들이 징계 대상이든지 아니든지 저는 굉장히 동의하기 어려운 발언이고,
저 같은 사람은 자기가 지닌 펜대를 천룡인처럼 놀리는 언론인들을 계속 비판적으로 바라볼 수밖에 없겠지요.


- The xian - MBC는 광우병 PD수첩 방영한 죄로 김재철이 내려와서 여기 저기 조져놨었죠.

저널리즘의 정의가 다르네요
가짜뉴스/왜곡보도/자작극까지 포함한 걸 저널리즘으로 여기고 있으니 기자가 욕먹는거죠
솔직히 진실되지 않은 걸 보도한다면 저들이 만드는걸 볼 이유도 없는데 말이죠

당연히 저널리즘은 단죄 대상이 아닙니다.
버뜨... 저널리스트는 단죄 대상이 됩니다. 오보를 한다던가 저널리즘을 이용하여 사적인 이익을 취한다면 당연히 당사자는 그에 대한 댓가를 치러야 하죠.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